주의만찬을 마친 후 침례를 받으신 분들을 축하하는 시간으로 가졌습니다.